자동차 제조사들, 고객들이 각종 앱으로 즐기는 차 만들려고 경쟁


일부 자동차 제조사들은 구글의 안드로이드 자동 체제를 사용하기 위해 구글과 협업을 해왔다. IMAGE COPYRIGHTGOOGLE 차량들이 점점 더 이동 중, 기숳화돼가고 있다. IMAGE COPYRIGHTVOLKSWAGEN

  

입력 2020.10.12.

BBC 원문 3일 전

 

[시사뷰타임즈] 런던 출신인 바빈 바갈리아는 생애 최초로 전기차를 막 구입했다.

 

그는 난 뭔가가 나를 단지 A에서 B까지 데려다 주는 것만을 원한 것이 아니었다. 차를 타고 가는 내내 기분이 더 좋은 것을 원한 것이었다.” 고 말한다.

 

그러한 생각을 마음 속에 갖고, 그는 테슬라 3 기종을 구입했다. 차의 주행력 뿐만이 아니라, 바갈리아는 차의 실내 여응 장치에 매료됐다.

 

사람들은 스포티화이 계정에서 직접적으로 음악을 틀 수 있고 여정 중 충전하고 있는 동안에는 넷훌릭스와 유늅을 이 차에서 나오는 앱을 통해 시청하고 있는 중이다.” 라고 그는 말한다.

 

이 모든 앱들이 테슬라 실내 주 화면에서 이용할 수 있다. 하지만, 스포티화이 음악 앱은 차가 이동 중인 동안에만 이용이 가능하다.

 

유튭, 넷훌릭스, 후주 그리고 게임 등의 다른 것들은 차가 주차돼 있지 않으면 작동을 하지 않게 된다. 궁극적으로, 차량들이 자동화 된다면, 운전자들은 이러한 앱들을 운전 중인 동안에도 이용할 수 있을지 모로겠으나, 그런 건 먼 이야기다.

 

차량들을 위한 앱들이 여러해 동안 존재해 오긴 했지만, 바갈리아 같은 고객들은 이제 자동차 제조사들이 무엇을 제공해 줄 수 있는지에 대해 기대치가 높다.

 

규모가 큰 자동차 제조사들은 기술을 따라 잡아려고 하는 중이다. 그들은 후대전화 속에서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는지 그리고 차 속에 대한 자동차 사용자들의 기대 수준이 어떤지 분명한 때에, 어느 정도는 낮잠에 빠져있어 왔다.” 고 차량 수백만 대에 블럭을 구축하는 기술을 제공하는 회사인 상상 기술에서 자동화 사업을 이끌고 있는 제이미 브룸은 말한다.

 

승용차들을 위한 여러 앱을 개발하는 것은 승용차들에게 적용되고 있는 엄격한 안전 빈 보안 조치들 때문에 쉬운 일이 아니다.

 

그 결과, 기술 개발자들은 승용차를 위한 앱을 개발할 커다란 장려책을 필요로 하는데, 커다란 장려책이란 많은 사용자를 기반으로 한다.

 

폭스바겐 그룹과 구글이 현재 시장에서 크게 유리한 점을 갖고 있는 것은 이러한 이유 때문이다.

 

폭스바겐은 한 해에 차량 1천 만대를 판매하는데, 이 차량들은 이 회사 고유의 기술 및 작동체제를 이용한다.

 

이 회사는 자사의 승용차.기술 기구’ -자사의 아우디 및 포그쉐 상표의 기술친을 비롯, 이 회사 그룹의 모든 기술 칭원을 총 동원하여 한 팀을 이루는- 에 막대한 투자를 해왔다.

 

한편, 구글은 계획대로 착착 진행하고 있는 앤드로이드 오토가 앞으로 몇 달 내로 1억대 이상을 출시하게 돼있는 상태에, 50개 이상의 승용차 상표들과 함께 일을 한다.

 

25억명 가량이 이미 스맛폰 상에 있는 구글의 안드로이드 기술을 이용하고 있기에, 고객들은 진작에 안드로이드가 어떻게 생겼으며 어떻게 작동하는 지에 대해 친숙해져 있다.

 

승용차들을 위한 안드로이드 특별계획 운영부장 미키 카타리아는 우리는 휴대전화에서 학식과 과정을 알아왔고 그 알아 온 것을 아른 장치들에 있는 구글 플레이 접근 방식에 적용했다.” 고 말한다.

 

자동차 제조사들은 테슬라가 만든 것들을 따라 잡기 위한 한 방편으로 구글에 끌려왔다.

 

여러 해 동안 자동화 산업이 당면해 오고 있는 중인 커다란 갈등은 이동성 분야에서의 혼난을 잡아야 한다는 커다란 압력이기에, 더 많은 자동차 제조사들이 최상의 길은 기술회사들과 함께 가야 한다는 결론에 도달하고 있는데, 이렇게 해야 더 적은 투자로 더 빨리 결과물을 성취할 수 있기 때문이다.” 라고 분석회사의 고위 연구부장 페드로 마체코는 말한다.

 

하지만, 브룸은 기술회사의 기술이 아니라 자사 고유의 작동체제를 사용하는 승용차들은 사용자들이 더 나은 경험을 하게해 줄 수 있어야 할 것이라고 말한다.

 

우린 이 두 가지 모두를 갖고 있을 때라야 제대로 줄을 서있는 것을 볼 수 있을 것이에게, 테슬라가 지켜봐야 할 한 회사인 이유가 된다. 예를 들어, 구글로서는 특정한 겉 껍데기 형태를 만들기가 훨씬 더 힘든 바, 안드로이드 장치들이 다양하기 때문인데, 반면 우리는 애플의 여러 장치에 더욱 잘 조절된 경험을 갖고 있다.” 고 그는 말한다.

 

폭스바겐 프룹의 차량.기술 기구의 수석 기술 요원인 브조른 괴르케도 이러한 정서에 공감한다.

 

앱들이 작동하는 내용애 았어서 특정한 맥락을 더 많이 알고 있으면 있을수록, 사용자들에겐 더 좋은 경험이 될 것이다.” 라고 그는 말하면서 차량 속 여러 감지기들 및 구글에선 수용이 불가능할 수도 있는 차량의 여러 다양한 다른 부풍들을 가리킨다.

 

자동차 제조사들이 기술회사들과 즐겁게 협동을 하긴 하지만, 기술회사들은 오로지 멀리 앞서 갈 뿐이다. 자동차 제조사들은 응막체제를 음성으로 조절하는 것, 음성 온도 조절 및 심지어 음성 차량문 조절 등이 편할 수 있다. 그러나 승용차가 작동하는 법에 관한 자동차 운전 체제 그리고 특정 자료 및 지식 등에 관한 것은 너무 많은 것을 원하는 게 될 수도 있다.

 

폭스바겐에서 근무하는 괴르케도 자동차 차주의 여러 자료에 대한 사생활을 둘러싸고 있는 중요한 현안 문제가 있다고 말한다.

 

이러한 것은 폭스바겐사가 계속 소유해야하는 것일게다. 고객들은 우리가 수직하는 자료들 책임을 지는 선에서 남아있을 필요가 있으며 자신들이 갖고 있는 여러 자료들이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분명히 해둬야할 필요가 있고 그래야 차 실내에 있는 측정 결로를 통해 자료들이 남들에게 주어지지 않게 된다.” 고 그는 말한다.

 

머시더스 (메르세데스) 등과 같은 다른 자동자 체조사들도 자사 고유의 작동체제를 구축하고 있다.

 

많은 자동차 회사들은 애플이 어떻게 승용차 산업과의 관계를 발전시켰는지 알기위해 열심들이다.

 

2016, 애플사는 애플 자동차라고 명명된 것의 구축을 위한 은밀한 노력인 터이튼 특별계획의 규모를 축소했었지만, 이 특별계횡 상에서 일을 해왔었던 종업원들의 숫자는 그대로 유지했었다.

 

브룸은 만일 애플사가 막후에서 몇 몇 자동차 회사들과 함께 일을 한다고 해도 놀라지 않을 것이라고 말한다.

 

결국, 파체코는 시장에는 겨우 몇 가지 작동체제 만히 남게될 것이고 그것을 밝혀내기 위해 분투할 일만 남았다고 여긴다.

 

바갈리아의 경우, 그는 자신이 새로 구입한 신형 테슬라가 인터넷 상에서 다수가 함께하는 게임을 위한 앱은 물론이고, 애머전 (아마존) 이나 테스코의 앱을 계기판 상에 갖고 있을 수 있을 것이라고 여긴다.

 

바갈리아는 테슬라엔 이미 여러 가지 게임이 있지만, 바라건대 미래에는, 운전자들이 차에 충전을 하는 동안 서로를 상대로 할 수 있는 것도 있어야 한다.” 라고 말한다




Carmakers compete to keep you entertained

 

By Sooraj Shah

Business reporter

 

Published3 days ago

 

Bhavin Bhagalia from London has just bought his first electric car.

 

"I didn't just want something that could get me from A to B, I wanted the entire travelling experience to be better," he says.

 

With that in mind he bought a Tesla Model 3. As well as its performance, Mr Bhagalia was attracted by its in-car entertainment.

 

"You can play music straight from your Spotify account and when we have been charging the car on our journeys we have been watching Netflix and YouTube through the apps which come with the vehicle," he says.

 

All these apps are available on the main screen in the Tesla. However, it is only possible to use the music app Spotify while the car is moving.

 

Others, like YouTube, Netflix, Hulu and games won't work unless the car is parked. Ultimately, when cars become autonomous, drivers may be able to use these apps while the car is moving, but that is a long way off.

 

Apps for cars have existed for many years, but now customers like Mr Bhagalia have high expectations about what carmakers can provide.

 

"The big car manufacturers are playing catch-up with software. They've all been caught napping to some extent as it was clear what had been going on in the mobile phone space and the level of expectation from users in-car," says Jamie Broome, head of automotive business at Imagination Technologies, a company that provides the technology building blocks in millions of cars.

 

"It is going to take a pretty big leap and no-one has done that yet. Who is going to come along and bring it together in a way that we saw Apple do with the mobile phone?"

 

Developing apps for cars is not cheap, nor is it easy because of the stringent safety and security measures that have to be put in place in cars.

 

As a result, software developers need a big incentive to develop an app for a car - and the biggest incentive is a large user base.

 

It's for this reason that the Volkswagen Group and Google have a big advantage in the market at the moment.

 

Volkswagen sells 10 million cars a year that use the company's own software platform and operating system.

 

It has invested heavily in its Car.Software Organization, which has brought together all of the group's software staff, including those from its Audi and Porsche brands, into one team.

 

Meanwhile, Google works with over 50 car brands, with Android Auto on track to be in more than 100 million cars in the coming months.

 

With around 2.5 billion people already using Google's Android software on smartphones and other devices, consumers are already familiar with the way Android looks and works.

 

"We've taken the learnings and processes from mobile and applied them to how we approach Google Play on other devices," says Mickey Kataria, director of project management, Android for Cars.

 

Car manufacturers have been drawn to Google as a way to catch up with the likes of Tesla.

 

"A big dilemma that the automotive industry has been facing for some years is a big pressure to tackle the disruption in the mobility sector, and more carmakers are coming to the conclusion that the best way is to partner with a technology company, because you can achieve the results faster with less investment," says Pedro Pacheco, senior research director at analysis firm Gartner.

 

Android CarPlay system

IMAGE COPYRIGHTGOOGLE

image captionSome carmakers have teamed up with Google to use its Android Auto system

 

However, Mr Broome suggests that cars that use their own operating system, rather than a technology company's, will enable a better user experience.

 

"You can only see true alignment when you have both and that's why Tesla is the one to watch. For instance, it is a lot harder for Google to make hardware features generically because of the variety of Android devices, whereas you get a more aligned experience on Apple devices," he says.

 

Björn Goerke, chief technology officer at Volkswagen Group's Car.Software Organization, echoes this sentiment.

 

"The more the apps know about the specific context in which they are operating, the better the experience will be for the user," he says, referring to the car sensors and various other parts of the car which may not be accessible to Google.

 

While carmakers are happy to co-operate with software firms, they will only go so far. They might be comfortable with voice control of the music system, temperature control and even the garage door. But handing over control of the driving systems and specific data and knowledge about how the car works might well be too much.

 

Volkswagen ID.3 interior

IMAGE COPYRIGHTVOLKSWAGEN

image captionCars are increasingly becoming software on wheels

 

Mr Goerke from Volkswagen also says there is an important issue surrounding car owners' data privacy.

 

"This is something Volkswagen will continue to own. Customers need to remain in charge of the data we're collecting and it needs to be clear what is happening with their data, and that it is not going to be given away through that particular kind of channel which sits in the car," he says.

 

Other car manufacturers like Mercedes are also building their own operating systems.

 

Many are keen to see how Apple develops its relationship with the car industry.

 

In 2016, it scaled back "Project Titan", a secretive effort to build what was dubbed the Apple Car, but it kept on a number of employees who had been working on the project.

 

Mr Broome says he wouldn't be surprised if Apple is working with several carmakers behind closed doors.

 

Eventually, Mr Pacheco believes there will be just a few operating systems on the market left to fight it out.

 

As for Mr Bhagalia, he believes his new Tesla could eventually have apps from Amazon or Tesco on board, allowing a passenger to do some shopping, as well as apps for multiplayer online gaming.

 

"Tesla already has a number of games but hopefully in the future, drivers can play against each other while they're charging their cars," says Mr Bhagalia.

 

[기사/사진: BBC]

 


- Copyrights ⓒ 시사뷰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mment

로그인후 댓글작성 가능합니다.

  • 람보르기니 新 수퍼카: 공공도로 주행 불가, 회사 보관하다가 경주 때만
  •  람보르기니 에쎈자 SCV12 소유자들은 자신의 차량을 오로지 폐쇄된 경주장에서만 몰 수 있게 될 것이다. / 람보르기니 에쎈자 SCV12의 운전대는 F1 경주차의 운전대를 따라한 것이다.   입력 2020.8.1.CNN 원문 2020.7.29   [시사뷰타임즈] 람보르기니가 막 에쎈자 SCV12로 알려져 있는 새로운 수퍼스타를 공개했는데, 이 차의 소유주들은 공식 도로상에선 합법적으로 이 차를 몰지는 못할 것이다. 이유는, 이 차를 새로 하나 뽑게 됐을 때, 이 회사는 뽑은 사람들에게 회사가 이틀리(이탈리아) 본사에 있는 이 회사 특수 차고 속에 뽑은 사람들을 위해 이 차를 보관가헤 해달라고 권하기 때문이다.   소유자들은 보안 웹캠이 제공하는 영상에 접하여 자신들이 이 차를 언제 보고 싶더라도 볼 수 있다. 만일 차를 몰고 싶다면, 람보르기니 사는 전세계에 …

    • SVT
    • 20-08-01
  • 이스트먼, 지속가능 자동차용 플래스틱 부품 공급 위해 NB코팅스와 협업
  •  트레바(Trēva ™) 엔지니어링 바이오플래스틱, 이스트먼만의 재활용 기술 통해 순환경제 혁신   킹스포트, 테네시주, 2019년 11월 13일 /PRNewswire/ -- 세계적인 특수 플래스틱 제품 공급사 이스트먼(Eastman)은 차량 인테리어의 트레바™ 엔지니어링 바이오플래스틱 표면의 클래스A 도장용 솔루션을 새롭게 개발하기 위해 내국 및 이식 오리지널 장비 제조업체(OEM) 모두와 거래하는 플래스틱 제품 도장용 페인트 분야의 리더 NB코팅스(NB Coatings)와 협업한다고 발표한다. 트레바는 지속가능하며, 가성비 높은 제품 개발에 관심이 많은 회사들에게 효과적인 옵션을 제공한다. 이스트먼은 최근에 동사가 상용화에 성공한 탄소 재생 기술을 통해 바이오에 기반하며 재활용이 가능한 소재의 트레바를 생산하고 있다. NB코팅스의 페인트 시스템으로 도장된 트레바…

    • SVT
    • 19-11-14
  • Plasan, 이스리얼에 StreetDrone 개방 자율 토대 도입
  •   사사, 이스리얼, 2019년 10월 24일 /PRNewswire/ -- StreetDrone은 Plasan과의 독점 파트너십을 통해 인도에 자사의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 솔루션을 공급하고 있다. StreetDrone은 Plasan의 지역 유통과 지원을 통해 이스리얼의 이동성 허브, 도시, 대학 및 자율주행 차량 테스트 시설에 자사의 자율주행 차량과 테스트 에코시스템을 제공할 예정이다.   StreetDrone은 독특한 자율주행 대비 차량과 개방소스 소프트웨어 시스템을 출시하고, 스타트업, 혁신 실험실 및 학술/연구기관 같은 다양한 고객을 위해 자율 패스트트랙을 제공한다. 지난 수년 사이 고객들은 StreetDrone의 Twizy, ZOE, 닛산 e-NV200 차량에서 자사의 자율주행 시스템을 차량에 통합하는 데 성공했고, 자율주행 기술을 즉각적이고 광범위하게 적용했다.   Plasan의 역량과 입지를 바탕으로 StreetDrone은…

    • SVT
    • 19-10-25
  • Unboxed: BYTON, 자사 최초의 고급 스마트 전기 SUV M-Byte 공개
  •    - BYTON M-Byte, IAA 프랑크푸르트에서 공개- M-Byte의 48인치 디스플레이, 승용차 부문에서 세계 최대 크기를 자랑- BYTON, 5억 달러 규모의 C 라운드 자금 조달도 곧 완료할 예정   프랑크푸르트, 독일, 2019년 9월 11일 /PRNewswire/ -- 10일, 고급 스마트 전기차 브랜드 BYTON이 IAA 프랑크푸르트에서 BYTON M-Byte를 공개했다. BYTON은 48인치 곡선 디스플레이(세계 자동차 산업에서 최대 크기)를 중심으로 하는 혁신적인 M-Byte 조종석을 구축함으로써 사용자 중심의 운영 철학이라는 약속을 이행했다. 사용자는 7인치 운전자 태블릿, 8인치 교대 운전자 태블릿, 제스처 제어, 음성 명령(아마존 알렉사와 파트너십) 및 물리적 버튼을 통해 이 디스플레이와 상호작용할 수 있다.   BYTON M-Byte에는 72kWh 배터리(36 km/224마일 WLTP 범위)가 장착되고, 확장 버전에는 95kWh(…

    • SVT
    • 19-09-12
  • 람보르기니 복합연료차 ‘시안’: 자사 최초이자 가장 빠른 사양
  • 시안은 건전지 대신에. 대부분의 복합연료차가 그렇듯, 초고용량 전지를 사용한다. 활성적인 공기 배출구가 필요에 따라 엔진을 식히기 위해 자동차 뒤쪽에 열려있게 될 것이다. 이 배출구는 열에 자동으로 반응하는 “똑똑한 물질들”에 의해 작동된다.   입력 2019.9.5.CNN 원문 2019.9.3.   [시사뷰타임즈] 람보르기니는 다음 주에, 독일 후랑크후룻 자동차 전시회에서 이 회사 최초의 복합연료 승용차를 선보이게 된다.   ‘시안’이라고 불리는 이 신차는 람보르기니가 지금까지 제작한 것 중 가장 강력하고 빠를 것이며 63대만 생산하게 된다.(63이라는 숫자는 람보르기니의 설립 년도인 1963을 기념하기 위한 것) ‘시안’이라는 명칭은, 람보르기니 사에 따르면, 이 회사의 근거지인 북부 이틀리(이탈리아) 볼로냐 지방의 전통적인 방언으로 “…

    • SVT
    • 19-09-05
  • BMW X6: 세계에서 가장 새카만 특수 검정색 도색..반사 빛 無
  • 조명 밑에 있음에도 불구하고 차체 자체가 전혀 반짝임이 없다 입력 2019.9.1.BBC 원문 2019.8.27.   [시사뷰타임즈] 만일 여러분들이 수퍼마킷 주차장에서 자주 차를 잃어버리는 그런 사람이라면, BMW X6는 절대로 그럴 일이 없다. 밤에 주차를 하면, (차 전면의 우리 몸 신장 형태의) 선택사양인 ‘보호 창살(grill: 그뤼얼)등’ 을 켜두지 않는 한, 눈에 보이지가 않는다. 보호 창살 등을 보시라, 위르켄 클롭(독일 축구 감독: 영어 발음은 저겐 클랍)의 새로 해넣은 이빨들처럼 반짝인다.   [시사뷰타임즈 주]1. kidney grille(킫니 그뤼얼): 거의 대부분 차량 앞쪽 충격흡수 장치인 범퍼 위엔 열이 나게 되는 엔진을 식혀줄 공기 흡입구에 돌 등의 물체가 들어와 부딪히면서 손상을 입히는 것을 막기 위해 여러 형태의 보호 창살을 부착하는데, BMW 하면 상징적…

    • SVT
    • 19-09-01
  • 英 호화 자동자 벤틀리, 유럽서 가장 가난한 유크레인에 전시장 개장
  • 벤틀리 키에프 전시장 © bentleymedia.com  입력 2019.7.16.RT 원문 2019.7.15.   [시사뷰타임즈] 영국의 호화 자동차 제조사 벤틀리가 유크레인(우크라이나)의 수도 키에프에 대리점을 개장했음을 공표하면서, 중부 유럽에서 자사의 존재감을 강화시키는 중요한 단계라고 칭했다.   전시장 면적은 1760m²(533평)이고 키에프 공항 가까이에 있으며, 고객 판매 및 판매후 서비스 시설 등이 있다. 매장에는 벤틀리 기종 전체가 완전히 전시되는데, Bentayga, Flying Spur, Mulsanne 그리고 전체적으로 새롭게 제작한 Continental GT 등으로 구성돼 있다.   벤틀리 유럽지역 본부장 라벗 잉스터는 “이것은 힘든 시대에 있어서 진정한 기업가 정신이며...우린 유크레인에서 고급 차종들과 많은 사람들을 참여시킴으로써 호화차 시장에서 성공을 학수고대 한다”고 했…

    • SVT
    • 19-07-16
  • Lightyear, 세계 최초의 장거리 태양열 자동차 공개
  •   캇웨이크, 네덜란드, 2019년 6월 25일 /PRNewswire/ -- 클린 이동성의 선구적인 기업 Lightyear가 오늘 자사의 첫 장거리 태양열 자동차를 소개했다. 이 시제품은 동틀 녘 네덜란드 캇웨이크에서 투자자, 고객, 파트너 및 언론에 공개됐다. Lightyear CEO 겸 공동설립자 Lex Hoefsloot는 "이 순간, 주행의 새로운 시대가 열렸다"고 말했다.   Lightyear는 2016년에 브리지스톤 월드 솔라 챌린지(Bridgestone World Solar Challenge)에서 우승한 Solar Team Eindhoven 동문에 의해 설립됐다. Lightyear는 설립 후 핵심 투자자들로부터 상, 지원금 및 지원을 받았고, 이를 바탕으로 불과 2년 만에 자사의 첫 장거리 태양열 자동차 시제품을 개발했다. Lightyear One은 효율성과 안전성을 최적화하도록 제작됐으며, 경쟁 자동차보다 배터리 주행거리가 더 길고, 태양만 있으면 언제든지 충전이 …

    • SVT
    • 19-06-27
  • 2020 머스탱 셀비 GT500: 공장 생산품 중 역대 최강
  •  입력 2019.6.21.CNN 원문 2019.6.20.   [시사뷰타임즈] 포드는 머스탱 셀비 GT500이 자사가 공장에서 제조한 차량 중 가장 강력한 차가 될 것임을 약속했다. 이제 우린 얼마나 강력할 지를 알고 있다.   수요일, 포드는 이 차의 2020형 기종이 올 가을 판매에 들어갈 것이며 V8 엔진을 장착했으며 760마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러한 엔진은 정지 상태에서 시속 60마일이 되기까지 3.5초에 달리게 해주며 “공공 도로에서 주행 가능한 자사 차량 중 가장 강력한 것이 될 것“ 이라면서 ”이만하면 충분히 말한 것“이라고 했다.   포드는 아직 이 차 가격이 얼마가 될 것인지는 말하지 않았다. 2019년 판 머스탱 기종은 $59,140(7천96만원)에서 시작한다. 그러나 이 기종은 GT350이며 662마력을 내는 엔진이 장착돼 있다.   포드(F)는 래스 베이거스…

    • SVT
    • 19-06-21
  • 기아자동차, 신차 품질조사 5년 연속 1위
  •  입력 2019.6.20.   [시사뷰타임즈] 기아자동차는 자사 공식 홈페이지에서 최고 권위의 신차품질조사에서 5년 연속 일반 브랜드 1위에 오르며 세계 최고 수준의 품질 경쟁력을 증명했다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세부 내용을 밝혔다.    미국의 시장조사업체 제이디파워(J.D.Power)가 19일(미국 현지시간) 발표한 ‘2019 신차품질조사(IQS: Initial Quality Study)’에서 기아자동차가 역대 조사결과 중 가장 우수한 평가를 받으며 5년 연속 일반 브랜드 1위를 차지했다. (※프리미엄 브랜드 포함 전체 브랜드 기준 2위)   올해 33회째를 맞는 제이디파워 신차품질조사는 1987년부터 시작된 세계 최고 권위의 품질조사로 올해는 프리미엄 브랜드 14개, 일반 브랜드 18개 등 총 32개 브랜드, 257개 차종을 대상으로 조사를 실시했다.    이번 조사는 지…

    • SVT
    • 19-06-20
  • UL, BMW그룹으로부터 외부 검사 시험소로 공식 승인 받아
  •  크레펠드, 독일, 2019년 6월 11일 /PRNewswire/ -- 독일 크레펠드에 소재한 UL의 재료 검사 연구소가 BMW 그룹으로부터 BMW 그룹 표준 93016에 따라 열가소성 재료들을 검사하고, 검사 견본들의 사출성형을 실시하기 위한 외부 검사 시험소 파트너로 공식 승인을 받았다는 소식이다.   전 세계 고객들을 위한 독창적인 애드온 서비스로서, UL의 크레펠드 시설에서는 프로세싱 매개변수의 광범위한 추적을 통해 사내에서 검사 견본들의 사출성형을 실시한다. 사내 사출성형과 포괄적인 검사 서비스들의 결합으로, 열가소성 원소재 공급업체들에게 확장되고 실질적인 제품 개발 지원을 제공할 수 있다.   "BMW의 이번 승인은, 자동차 산업 내 고객 중심의 서비스 제공을 확대하기 위해 필수적인 부분이다" 면서 "UL은 열가소성 원재료들의 제조업체들과 매우 …

    • SVT
    • 19-06-12
  • 윈드리버와 에어비퀴티, 연결된 자율주행 차량 용 차량대클라우드 OTA 솔루션 개발을 위해 협력
  •  디트로이트, 2019년 6월 4일 /PRNewswire/ -- TU-오토모티브디트로이트2019 – 핵심 인프라 용 IoT 소프트웨어 공급 분야의 리더 윈드리버(Wind River®)와 커넥티드 차량 서비스 분야의 리더 에어비퀴티(Airbiquity®)는 핵심 기술들을 결합하여 차량에서 클라우드에 이르며 연결된 자율주행 차량 용 엔드투엔드 소프트웨어 라이프사이클 관리 솔루션을 개발하기 위해 협력한다. 동 솔루션을 통해 안전한 지능형 공중무선(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와 데이터 관리가 가능해진다.   차량 라이프사이클 기간 동안의 적절한 사전 소프트웨어 관리는 성능을 제고하고, 가치를 유지하며, 안전과 보안 위협에 대처하기 위해 점점 더 중요해지고 있다. 자동차 제조사들은 OTA를 활용하여 진단 및 운영 데이터를 안전하게 전송하고 효율적으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진행…

    • SVT
    • 19-06-05
  • 장성자동차, 새로운 P 시리즈 픽업 세 모델 출시
  • 세 모델은 헤비듀티 승용 픽업 트럭, 오프로드 픽업 트럭과 상용 픽업 트럭 장성자동차는 이번 출시를 통해 전세계 픽업 트럭 시장에 공식적으로 진출   상하이, 2019년 4월 26일 /PRNewswire/ -- 중국 최대의 SUV 및 픽업 제조사 장성자동차주식회사[Great Wall Motor Company Limited (장성자동차)]는 동사의 새로운 P 시리즈의 새로운 픽업 트럭 세 모델을 오토상하이2019에서 선보였다.   여기에서 쌍방향의 멀티 채널 뉴스를 보기 바란다: https://www.prnasia.com/mnr/gwm_20190424.shtml   The release of the P series marks the entry of GWM into the international pickup truck market. The release of the P series marks the entry of GWM into the international pickup truck market.장성자동차 P 시리즈의 출시는 동 자동차 제조사가 전세계 픽업 트럭 시장에 공식적으로 진출함을 의미한다. 새로운 P71 플랫폼을 사용…

    • SVT
    • 19-04-27
  • 겟어라운드, 유럽 차량 공유 업체 드라이비 3억 달러에 인수... 세계 차량 공유업계 선두
  •    - 이번 인수를 통해 양사의 강점을 결합함으로써 북미와 유럽 지역을 아우르는 전세계 최고의 운송 및 이동성 회사 탄생- 170개의 유럽 도시에 겟어라운드 사업망 확대- 어디에서든 차량을 공유할 수 있도록 한다는 겟어라운드의 목표 촉진   샌프란시스코, 2019년 4월 24일 /PRNewswire/ -- 차량 공유 업계의 개척자 겟어라운드(Getaround)는 유럽에서 가장 크고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차량 공유 플랫폼 드라이비(Drivy)를 3억 달러에 인수한다고 오늘 발표했다. 모든 차량이 공유할 수 있는 세상을 만든다는 겟어라운드의 비전을 토대로 한 이번 사업 확장을 통해 통합 회사는 이제 미국과 유럽의 300개 도시에서 사업을 영위하며 여섯 개의 유럽 국가 즉 프랑스, 독일, 스페인, 오스트리아, 벨기에와 영국 시장에 진출하게 된다. 양사 5백만명 이상…

    • SVT
    • 19-04-24
  • 아라산, TSMC 7nm 공정 기술에 의한 토탈 eMMC IP 솔루션 발표
  •  세계적인 모바일과 자동차 SoC 용 반도체 IP 공급사 아라산칩시스템즈는 TSMC 7nm 공정 기술에 의한 동사의 eMMC PHY IP를 즉시 발매한다고 오늘 발표했다.   새너제이, 캘리포니아주, 2019년 4월 24일 /PRNewswire/ -- 아라산칩시스템즈(Arasan Chip Systems)는 TSMC 7nm 공정 기술에 의한 IP 솔루션 공급과 동사의 임베디드 멀티-미디어 컨트롤러(eMMC) PHY IP의 즉각적인 발매를 발표했다. TSMC가 보유한 업계 최고의 7nm 공정에서 반도체로 입증된 eMMC PHY IP는 아라산 eMMC 5.1 호스트 컨트롤러와 소프트웨어에 원활하게 결합되며 TSMC 7nm 공정에 의한 토탈 eMMC IP 솔루션을 고객들에게 공급한다.토탈eMMC IP 솔루션은 반도체로 입증되었으며 TSMC의 40nm, 28nm, 16nm 및 12nm 공정에서 사용할 수 있다. eMMC 하드웨어 개발 키트(HDK)에는 TSMC의 12nm FinFET 컴팩트 테크놀로지(12FFC)에 의한 테스트…

    • SVT
    • 19-04-24
1234

밤툰 - 100% 무료웹툰
레드썬카지노주소 STC555.COM
해금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 STC555.COM
맨하탄카지노주소 STC555.COM
빅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홈카지노 STC555.COM
더킹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 STC555.COM
로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카지노주소 STC555.COM
레드썬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주소 STC555.COM
인터넷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트럼프카지노 STC555.COM
바카라사이트주소 STC555.COM
트럼프카지노주소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UCC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월드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서울카지노주소 STC555.COM
더킹카지노주소 STC555.COM
더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주소 STC555.COM
맥스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코리아 STC555.COM
슈퍼카지노주소 STC555.COM
레드썬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사이트 STC555.COM
모바일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주소 STC555.COM
솔레어카지노주소 STC555.COM
ag슬롯 STC555.COM
더카지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빅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태양성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더킹카지노주소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주소 STC555.COM
서울카지노주소 STC555.COM
모바일카지노 STC555.COM
eggc카지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맨하탄카지노 STC555.COM
홈카지노 STC555.COM
모바일카지노 STC555.COM
VIC카지노 STC555.COM
UCC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바카라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33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 STC555.COM
eggc카지노 STC555.COM
트럼프카지노주소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주소 STC555.COM
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 시사 View 社說 ]

美 대통령 당선자… 사진: GUARDIAN입력 2020.11.25. [시사뷰타임즈] ‘정치인이 아닌 정치인’ 이라... 더보기

[ SVT 기획 탐방 ]

[특별탐방] 담양 소쇄원과 한국 가사문학관 사진 상: 소쇄원의 광풍각과 바위 위를 흐르는 계곡물, 사진=경북일보 사진 하: 소쇄원 입... 더보기

[ SVT 여행 Travelling ]

유럽 야간 열차, 다시 유행할까? 산악지대를 지나쳐 가는 열차 여행이 시작됐다. 코로나바이러스 발발 이전에 침대칸 열차... 더보기

[ Autos ]

버진 하이퍼뤂, 인간 승객 태우고 최초 실험 완수 Twitter: Virgin Hyperloop (@virginhyperloop)[RT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0.11.10.RT 원문 2020.11.9 [시... 더보기

[동물의 왕국]

인도, 파충류가 도로 건너도록 도와 줄 다리 건설 국도를 가로지르는 동물들을 위한 교량의 모습. 이 다리는 대나무, 황마 그리고 풀로 만들... 더보기

[ 기묘한 구름-멋진 구름 ]

장미 구름: 위성에서만 볼 수 있는 구름, 형성과정은 수수께끼 NASA가 2020.1.29.에 찍어 이번 주에 공개했다. © NASA 입력 2020.2.8.RT 원문 2020.2.8. [시사뷰타임즈... 더보기

[ 교·통·사·고 ]

F1 경주 차 폭발 - 화재 - 두 동강, 운전자 기적적 생존 호마 고죵의 차량은 첫 번 째 한 바퀴를 돌 때 충돌한 뒤 화염에 휩싸였다, 그는 충돌하면... 더보기

[엽기-진기-명기-호기심]

걸그룹 EXID 하니의 핫팬츠 [사진-마이데일리] 13일 오후 서울 을지로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2관에서 열린 '케이... 더보기

[성인남녀 이야기]

근황 . Cross_X [39.xxx.xxx.xxx] 더보기

[여자레걸 · 남자육체미]

모델 '비키니 화보 포즈' http://osen.mt.co.kr/article/G1110406704 [사진 모두 보기] 더보기